> 경제
전군표 국세청장,성실납세자 5년간 세무조사 면제
뉴스인물  |  inmul@newsinmu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6.10.18  00:00: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전군표 국세청장은 27일,국세행정 운영방향’을 밝히는 자리에서 "세무조사때 조사반의 추천을 통해 성실납세자로 인정된 경우 지정서를 수여하고 5년간 세무조사를  면제하겠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성실납세자에 대한 조사 면제기간을 최장 3년이었던 것을 5년으로 늘린 것은 ‘선택과 집중'의  원칙을 적용, 탈세에 대한 조사는 대폭 강화하되 성실한 납세자에 대해서는 조사 부담을 덜어주겠다는 국세청의 `따뜻한 세정' 운영 방침에 따른 것이다.

따라서 앞으로 성실납세자로 선정되면 납세성실도 분석에 의한 2∼3년 주기의 조사와 4∼5년을 주기로 한  정기조사가 사실상 면제돼 실질적으로는 7∼8년간 조사를 면제받는 효과가 있다.

전 청장은 올해로 두번째를 맞는 종합부동산세 과세에 대해 "주택가치와는 상관없이 면적과 건축년도에  따라 과세되던 재산세의 불합리성을 개선하기 위해 도입된 것"이라며 "교육, 문화 등 공공서비스의 혜택을  상대적으로 많이 향유하고, 이로 인해 부동산 가치가 상승한 국민이 더 많은 보유세 부담을 지는 것이  합리적"이라고 말했다.

특히 전 청장은 "종부세를 통해 마련된 재원으로 사회안전망을 보다 견실히 구축하고 우리 사회의 계층간  통합을 촉진한다면 우리 모두의 삶의 수준도 한 단계 높아지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전 청장은 존폐 여부를 놓고 논란이 일고 있는 간이과세 특례 제도에 언급, "간이과세 제도가 과세 정상화를  가로막을 수도 있는 만큼 점차 축소돼야 한다고 생각한다"면서 "특히 간이과세자가 발행한 세금계산서를 받았을 때 물리는 가산세 제도는 문제가 있는 만큼 재경부와 협의해 개선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성 명 전 군 표 (全 君 杓)
 
     생년월일  1954. 2월
 
     학 력  - 경북대 행정학과 졸업
                - 홍익대세무대학원 세무학 석사 
 
     주요경력 
  1979.  행정고시 합격 (20회) 
 1993. 4   장항·춘천세무서장 
  1996. 7  대통령비서실 
  1999. 6 국세청 감찰담당관 
  2001. 1  국방대학원 파견 
  2004. 7  국세청 조사국장 
  2005. 3  국세청 차장 
  2006.7.18  국세청장 

뉴스인물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뉴스인물 번역기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PHOTO NEWS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물뉴스 기사 및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본사 임직원은 잡지,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과 본사 사규를 준수합니다'

Copyright © 2004 ~ 2022 뉴스인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mul@newsinmul.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허자윤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 142-3 LG 에클라트  |  등록번호 : 경기사000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