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종합
하버드법대 종신교수 석지영, ‘삭스-프로인드 어워드’ 수상아시아여성 최초 하버드법대 종신교수로 하버드법대 졸업생들이 뽑은 최고 교수상 수상
뉴스인물  |  inmul@newsinmu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5.31  22:20:2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하버드 법대 종신교수 석지영이 올해 하버드 법대 졸업생들이 뽑은 ‘최고 교수상’인 ‘앨버트 삭스-폴 프로인드 상(the prestigious Albert M. Sacks-Paul A. Freund Award for Teaching Excellence, 이하 색스-프로인드 상)’을 수상했다.

‘삭스-프로인드 상’은 교수 능력과 학생들에 대한 관심, 학생들 생활에 대한 기여도를 평가해 매년 단 한 명의 교수에게 수여된다. 1992년 제정되었으며, 앨버트 삭스 교수와 폴 프로인드 교수를 기려 이름 붙였다. 최근 수상자로는 존 한슨, 타일러 지안니니, 벤저민 색스가 있다.

하버드 법대 소식에 의하면, 2016년 하버드 법대 졸업생들이 헌신적인 교육자, 멘토로서의 역할을 인정해, 석지영 교수를 ‘최고 교수상’인 ‘앨버트 색스-폴 프로인드 상’의 수상자로 선출한다고 밝혔다.

   
 

하버드 법대의 한 학생은 석 교수는 “학생들의 지적인 여정에 진심 어린 관심을 보인다. 석 교수는 소크라테스식의 문답을 완벽하게 구사하며, 법이 사회를 형성하는 방식을 학생들에게 이해시키기 위해 법리 원칙을 맥락에 대한 학식과 연계한다. 석 교수는 학생들이 자신의 개념과 직관에 대해 비판적으로 사고하도록 독려하며 학생들이 더 나은 법조인들이 될 수 있게 준비시킨다”고 말했다.

석 교수는 학생들에게 “여러분은 우리에게 우리의 현 상황에 대해 의심하게 하고 그 상황이 보다 정의롭고, 보다 폭 넓고, 보다 평등하게 달라지지 않으면 안 되는 이유를 자문하게 해주었다”고 말했다. 그리고 “여러분이 우리가 사는 세상을 보다 나은 곳으로 변화시키기 위해 앞으로 해나갈 일들이 무척 기대가 된다”고 감사 인사를 밝혔다.

형사법과 가족법 전문가인 석 교수는 ‘허버트 제이콥 상 the Herbert Jacob Prize’를 받았다. 그녀는 또한 예술 및 엔터테인먼트 관련법을 가르치기도 했으며 공연예술 관련 법률 쟁점들을 연구하고 있다. 예일대학에서 문학학사(B.A)를, 마셜 장학금의 지원을 받은 옥스퍼드 대학원에서 문학박사학위(D.Phil)를 받았고, 하버드법대에서 법무박사학위(J.D.)를 받았다.

석 교수는 또한 2016년도 졸업생들에게 하는 ‘마지막 강의(Last Lecture)’의 교수로 선정됐다. 마셜장학금 동문회(the Class Marshals)가 마련하는 이 행사는 인기 있는 하버드 법대 교수들에게, 졸업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강의할 수 있는 마지막 기회라는 생각으로 강의해줄 것을 부탁한다.

석지영의 저서 ‘내가 보고 싶었던 세계’는 ‘세기의 수재’ ‘엄친딸 종결자’ ‘최고의 여성법학자’라는 수식어와 아메리칸발레학교(SAB), 줄리아드 예비학교, 예일대 학부, 옥스퍼드대 대학원, 하버드법대 대학원 학력까지, 학부모라면 누구나 한번쯤은 자녀가 재학하길 원하는 학교를 5군데나 거쳐간 그녀의 화려한 이력의 이면(裏面)을 보여준다. 이 책은 단지 그녀의 화려한 이력에 가려진 예술에의 열정, 학업에의 끊임없는 정진(挺進), 그리고 자신의 직업에서 찾은 즐거움까지, 석지영 교수의 일과 삶의 원칙에, 애정이 덧입혀져 잔잔히 녹아든 책이다. 출간 즉시 베스트셀러에 오르며 많은 화제를 불러 모았다.

◇석지영 Jeanni Suk, 그녀는 누구인가

1973년에 서울에서 태어났다. 아메리칸발레학교SAB에서 발레리나를 꿈꾸었으며, 줄리아드Juilliard School 예비학교에서 피아노를 전공했다.

영재학교 헌터스쿨Hunter을 졸업하고 예일대에 입학하여 프랑스문학(B. A. 1995)을 공부했으며, 마셜 장학금의 지원을 받아 영국 옥스퍼드대 대학원에서 문학박사 학위(D. Phil. 1999)를 받았다. 이후 하버드법대(J. D. 2002)에서 법을 전공했다. 미국 대법원 법률서기, 뉴욕 맨해튼검찰청 검사로 재직하였다.

2006년 한국계 최초로 하버드법대 교수에 임용되었다. 4년 만인 2010년, 교수단 심사를 만장일치로 통과, 아시아여성 최초로 하버드법대 종신교수로 선출되었다.

미국 아시아태평양 변호사협회 본부가 선정한 ‘40세 미만 최고의 변호사’ 중 한 명이다. 구겐하임 펠로우십Guggenheim Fellowship 수상자이며, 2010년에 ‘최고의 법률서적’에 수여하는 ‘허버트 제이콥’Herbert Jacob Prize 상, 2011년에 ‘자랑스러운 한국인’ 상을 수상했다.

뉴스인물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뉴스인물 번역기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PHOTO NEWS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물뉴스 기사 및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본사 임직원은 잡지,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과 본사 사규를 준수합니다'

Copyright © 2004 ~ 2022 뉴스인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mul@newsinmul.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허자윤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 142-3 LG 에클라트  |  등록번호 : 경기사000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