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꿰맨 운동화를 신은 원자바오 중국 총리
뉴스인물  |  inmul@newsinmu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6.07.28  00:00: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10년 넘은 잠바’ 원자바오 이번엔 ‘꿰맨 운동화’ 화제

평민 총리’로 인기가 높은 원자바오(溫家寶) 중국 총리가 낡은 운동화를 신고 지방을
시찰한 것으로 밝혀져 감동을 주고 있다.

하남일보(河南日報)는 27일 원총리가 지난 15일 허난(河南)성 시찰 당시 신었던 낡은 신발에 대한 일화를 소개하면서 그의 검소함과 서민적인 풍모를 전했다.

원총리는 이날 허난성 뤄양(洛陽)에 도착해 쉬광춘(徐光春) 허난성 서기 등과 함께 검정 줄무늬가 새겨진 중국산 ‘솽싱(雙星)’표 흰색 운동화를 신고 멍진(孟津)현의 한 마을을 시찰했다.

점심 식사 도중에 원총리 비서가 허난성 관계자에게 총리의 운동화를 들고 와 “신발 밑창이 떨어졌다”며 수선을 부탁했다. 이 운동화는 원총리가 2년전 허난성을 시찰할 때도 수선한 적이 있던 신발이었다.

신문은 원총리의 ‘떨어지면 붙이고, 붙이면 또 떨어지는’ 낡은 운동화에 중국 인민에 대한
그의 애정이 담뿍 담겨있다고 전했다.

원총리는 이날 멍진현에서 과수 농민들이 뤄양시에 들어가 복숭아를 팔지 못하게 막고
있다는 민원을 듣고는 즉각 시 관계자들에게 지시해 문제를 해결했다.
그는 지난 22일에는 태풍 피해를 입은 후난(湖南)성을 둘러보면서 수해 복구 현장에서
목숨을 잃은 촌 부녀위원회 주임의 아들을 껴안고 눈물을 글썽이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부총리 시절 2,000여개 현을 직접 돌아보면서 서민들의 삶을 일일이 챙겼던 원총리는
올초 10년 이상된 점퍼를 입고 지방을 시찰한 사실이 인터넷을 통해 알려지면서
네티즌의 칭송을 한몸에 받은 바 있다

   

뉴스인물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뉴스인물 번역기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PHOTO NEWS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물뉴스 기사 및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본사 임직원은 잡지,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과 본사 사규를 준수합니다'

Copyright © 2004 ~ 2022 뉴스인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mul@newsinmul.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허자윤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 142-3 LG 에클라트  |  등록번호 : 경기사000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