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한-이란 정상회담역대 최대 42조 원 경제외교 성과 창출
뉴스인물  |  inmul@newsinmu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5.02  21:51:3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이란을 국빈방문 중인 박근혜 대통령은 현지시간 5월 2일 오전 로하니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 간 상생·동반성장 파트너 관계구축을 위해 다양한 분야에서의 실질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그 결과, 경제분야 59건을 비롯한 총 66건의 양해각서(MOU)를 체결하는 등 역대 최대의 경제외교 성과를 거두며 제2 중동 붐의 한 축인 이란시장을 선점하는 발판을 마련하게 되었다.

특히, 371억 불(약 42조 원)에 달하는 프로젝트 관련 교역 촉진으로 이란 경제제재 이전의 교역 수준을 조기에 회복할 수 있는 교두보를 마련했으며, 철도·공항·수자원 관리 등의 인프라 건설사업과 석유·가스·전력 등의 에너지 재건 사업 참여뿐만 아니라 보건·의료·문화·ICT 등의 고부가가치 분야로 협력지평을 확대할 수 있는 성과를 거두었다.

박근혜 대통령은 한-이란 공동기자회견을 통해 1962년 수교한 이래 54년 만에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는 처음인 금번 방문은 그 자체로 양국 관계에 있어 뜻깊은 의미가 있다고 말하며, 다양한 분야에서 조약 협정이나 기관 간 양해각서(MOU) 서명을 토대로 각 분야별로 구체협력을 진전시켜 나갔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박 대통령은 양국 관계의 장기적 발전에 있어 인적·문화적 교류 확대가 중요하다고 언급하며 조속한 시일 내에 문화원을 상대국 내에 개설하고 2017년을 한-이란 문화교류의 해로 지정, 양국 간 교류를 더욱 증진시켜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끝으로 박근혜 대통령은 북핵 불용 및 북한 비핵화 문제와 관련해 우리 정부의 입장을 설명, 최근 북한의 핵실험에 따른 안보리 결의의 충실한 이행 중요성을 강조하고 이란 측의 협조를 요청했다고 언급했다.

뉴스인물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뉴스인물 번역기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PHOTO NEWS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물뉴스 기사 및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본사 임직원은 잡지,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과 본사 사규를 준수합니다'

Copyright © 2004 ~ 2020 뉴스인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mul@newsinmul.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허자윤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 142-3 LG 에클라트  |  등록번호 : 경기사000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