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예술
백농 최규동 선생시대를 초월하여 온 국민의 존경을 받는 ‘이 달의 스승’선정
뉴스인물  |  inmul@newsinmu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3.11  23:05:2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교육부와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는 존경받는 사도상을 정립하고 스승 존경 풍토 조성을 위해 시대를 초월하여 온 국민의 존경을 받는 분들을 대상으로 12명의 “이 달의 스승”을 선정하였다.

이 달의 스승을 선정하기 위해, 지난 해 10월~11월 전 국민을 대상으로 온라인으로 훌륭한 스승을 추천을 받고, 교육 및 역사학계 인사로 구성된 선정위원회를 구성하였다.

선정위원회에서는 구한말부터 일제강점기를 전후하여 우리나라 근대교육 발전에 기여한 인물 중심으로 공적을 조사하고 심사를 진행하였다.

세부 심사 기준으로는 교사로서의 활동 여부, 모범적 사도 실천 내용, 교육 발전의 실제 공헌도, 교육 현장의 긍정적인 효과성 등을 기준으로 삼았다.

교육부는 ‘이 달의 스승’ 선정으로 존경받는 선생님의 모습을 기리고 학생과 학부모, 지역사회에서 신뢰받는 교사상을 확립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15년 3월 ’이달의 스승‘으로 선정된 ’백농 최규동(白儂 崔奎東,1882~1950) 선생‘은 헌신적인 교육자의 표상이자 민족운동가로서, 대성 및 중동학교 등에서 수학교사와 교장으로서 후세 교육에 헌신하였다.

또한, 일제강점기 일본인의 손이 아닌 ’우리의 손으로 우리의 자제를 교육시키겠다.‘는 일념으로, 끝까지 창씨개명을 하지 않고 매일 아침 학생들에게 우리말로 훈화를 하며, 청렴한 교육자로서 삶을 실천하신 분이다.

‘이 달의 스승’으로 선정된 인물의 삶과 교육자로서의 일화는 매월 포스터와 동영상, 계기 교육자료 등으로 제작하여 각급 학교에 보급하고, 시?도교육청 및 한국교총 등과 함께 스승 존경 풍토 조성을 위한 대국민 홍보 자료로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교육부 관계자는 “교권침해와 명예퇴직 증가 등 교원 사기가 저하되고 있는 상황에서, 지금의 대한민국을 만드신 훌륭한 스승을 기억하는 일은, 현장에서 학생들의 꿈과 끼를 키우기 위해 열과 성의를 다하고 계신 선생님들의 노력이 미래 시대를 여는 밑거름이 된다는 것을 알리고, 우리 사회에 스승을 존경하는 분위기가 조성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뉴스인물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뉴스인물 번역기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PHOTO NEWS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물뉴스 기사 및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본사 임직원은 잡지,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과 본사 사규를 준수합니다'

Copyright © 2004 ~ 2022 뉴스인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mul@newsinmul.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허자윤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 142-3 LG 에클라트  |  등록번호 : 경기사00058